본문으로 바로가기

서민갑부 찐빵 광주서민갑부 50년 장인정신

category 경제소식통 2017.12.07 23:37


서민갑부 찐빵 광주서민갑부 50년 장인정신

서민갑부 찐빵이 소개되었다 18억 자산가가 된 서민갑부 찐빵 장인의 비밀은 과연 무엇일까?

서민갑부 50년 장인정신에 때로는 "연탄으로 만득적도 있었다"고 고백 그의 성공비결은 파헤쳐보자.

서민갑부 찐빵 광주서민갑부 집의 위치는 광주시 신가동 내고향찐빵손만두 이주행 할아버지 집이다.

서민갑부 찐빵집 위치 : 광주시 신가동 998-4, 역시 내티즌 수사대는 좌표를 찾아내고야 말았다는 것.

내고향찐빵손마두 이주행 서민갑부 찐빵집 만두집도 같이 덤으로 진미의 맛을 보자! 맛의 향연 서민갑부.

 

 

전라도 광주에서 찐빵만 연구하고 50년동안 찐빵을 만들어 온 이주행 76세의 서민갑부가 채널A를 통해서 공개되었다. 그래서 더욱 관심이 가는 서민갑부 시리즈다 사실 시장에서 찐빵 최고 장사 잘되어 떼돈을 번 사람을 생각보다 의외로 좀 보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경기도 안양시, 대구시 등 곳곳에서 보았다 찐빵의 비결은 아무래도 반죽과 팥 단팥의 재료에 숨어 있으며 정성된 재료와 맛으로 승부하니까 그러지 않을까? 서민갑부나 정말 유명한 찐빵을 맛본 사람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것이다.

 

 

▲서민갑부 찐빵 보통 찐빵과는 얼핏보기엔 비슷하지만

자세히 들여다보고 맛을 보면 확연히 다르다, 팥을 자세히 보면

질퍽함과 굵은 통팥이 숨어 있다는 것, 그리고 반죽의 비결도 한몫했다는 것

 

 

서민갑부 찐빵으로 18억을 벌게된 비결 공개되어 초집중, 서민갑부 찐빵집 위치는 광주시 신가동 내고향 찐빵손마두 집이라고 한다! 꼭 기억해 두자 서민갑부집 찐방 유명한 광주 서민갑부집의 좌표와 위치는 광주시 신가동에 위치한 '내고향 찐빵손마두' 이주행 할아버지댁.

 

 

서민갑부 찐빵은 밀가루 반죽만 5시간에 걸쳐서 정성스럽게 하는 것과 분유 넣어서 맛과 풍미를 더하고 소화가 더 잘 되도록 했다는 것인데 그 소스와 찐빵의 진미는 과연 무엇이었을까? 궁금하다, 자세히 들여다 보면 서민갑부의 50년지기 찐빵만 고집하고 사랑해 온 이유를 알게 될 것이다.

 

 

 

 

 

광주서민갑부 찐빵 서민갑부 이주행씨는 올해로 찐빵을 만든지 50년이나 되었다. 밀가루 반죽을 하고 숙성시키는 시가만 5시간이 넘고, 수분을 많게 해서 반죽을 하는데 날씨에 따라 반죽 비율이 다르다는 것이다. 정말 놀라운 사실이다. 날씨에 따라서 반죽비율이 다르다니 이게 도대체 무슨 말인가?! 날씨에 따라서 수분비율이 다르다! 역시 숨은 비밀은 찐빵의 밀가루 반죽과 분유, 팥에 대한 비율이 아닐까 싶다. 그리고 친절함과 손님을 끄는 것은 당연하면서도 시원한 노하우, 그리고 목이 좋은 길목에 장사를 시작해야 손님을 이끌수 있다는 것인데 정말 서민갑부 찐빵 광주에서 50년된 장인정신이 깃든 찐빵을 먹어보고 싶다. 광주에가면 서민갑부 찐빵집을 꼭 방문해 볼 것이리라. 서민갑부 광주 서민갑부 위치는 어디일까? 서민갑부 찐빵 위치 좌표공개.

 

 

하지만 서민갑부 대열에 오르기까지 정말 초반에는 힘든 역경도 있었다고 전언한다. 서민갑부 찐빵 이주행씨는 처음에 장사를 시작할때만 해도 사람도 지나가기 힘든 골목길에서 처음 시작했다고 한다. 단지 좁은 골목길에서 의자 하나만 놓고 팔기 시작해 어렵게 시작했지만 이렇게 성공을 했다는 것. 서민갑부들을 보면 정말 처음에는 어렵게 위치도 좋지 않은 곳에서 시작한다. 이유야 누구나 다 알다시피 상가세를 줘야하니 되도록이면 저렴한 곳에서 시작을 하는 것이다. 그래도 빛이 발하는 서민갑부들 맛과 실력으로 승부를 짓는 것이 진정 서민갑부의 대열에 오르게 한 것이다. 정말 장사를 시작하려면 뼈를 깍는 아픔과 각오로 시작해야 할 것이다. 서민갑부 찐빵집 위치는 광주시 신가동에 있는 서민갑부 찐빵집이다. 꼭 광주에 갈 일이 있으면 들러서 맛도 보고 꼭 사가야 겠다.

 

 

▲정성스럽게 빚은 50년 찐빵의 길

이게 더할 나위 없이 좋아?

서민갑부 찐빵 광주서민갑부 내 나이 일흔 여섯의 이주행 할아버지

서민갑부 인정! 찐빵의 장인정신 깃들여져 있어

 

 

 

▲서민갑부 이주행 할아버지 지금도 잘하고 계시는데요!

 

서민갑부 찐빵 이주행씨는 가스가 없어서 찐빵을 못 만들까 노심초사하며 연탄으로 찐빵을 만든적도 있었다고 한다. 든든하게 내 옆을 지켜주었던 아내가 지병인 폐암으로 3년 남짓 투병끝에 올해 결국 세상을 떠났다고 한다. 정말 슬픈일이다. 아내의 죽음을 헛되어 보내지 않기위해서라도 서민갑부 찐빵 이주행씨는 찐빵을 만드는 장인정신을 더욱 많이 발휘하여 집중해서 일한다고 전했다. 정말 놀랍게도 50여년 동안 찐빵하나로 18억의 자산가 대열에 선 서민갑부 찐빵 이주행씨. 그 놀라움의 이면에는 엄청난 노력과 땀방울이 숨어 있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