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서민갑부 장어갑부 고창 금단양만

category 경제소식통 2017.10.02 21:01


서민갑부 장어 갑부 고창 금단양만 장어맛집 등극한 비결

 

오늘 서민갑부 장어편을 보게 되었다. 평소 관심이 많았던 서민갑부 프로그램이지만 쉽게 잘 보지는 못했는데 이번에 흥미롭게 보게 되었다. 서민갑부로 거듭난 장어집 이야기가 시시콜콜하게 펼쳐졌는데 역시나 서민 갑부로 등극하기까지 여러가지 우여곡절이 있었음을 다시 한 번 확인 할 수 있었다. 흔히들 서민갑부하면 서민이 갑부로 일어나게 된 동기를 궁금해 하는 것 같다.

 

 

역시 서민갑부 장어갑부집은 자급자족의 숨은 비결이 있었다는 것. 장어도 한 가족이 관리하여 장어관리도 확실했고 야채도 직접 텃밭을 일구어 직접 사장님이 직접 장어에 사용할 상추를 씻어서 친환경으로 재배하더라는 것. 마늘이며 소스도 직접 관리하고 야채와 함께 신선하게 내놓는 것이 서민갑부의 장어 맛집으로 등극하게 된 비결이라고 보여진다. 역시 장사를 해서 서민갑부에 들게 되면 되물림을 무시할 수 없는 것 같다. 대대손손 서민갑부 장어갑부로 유명해 지니까 말이다. 하지만 또 그 만큼 노력과 눈물도 많이 흘리게 되는 과정을 보며 고창 금단양만 장어집을 보며 많은 생각이 들기도 했다. 그러고 보면 고창장어가 유명하긴 유명한가 보다. 그 전에도 고창장어가 인터넷 쇼핑몰에 버젓이 연관되어 검색되고 잘 팔리고 있었지만 방송이후 더욱 찾는 손님들로 행렬을 이룰듯 하다.

 

 

그런데 서민갑부 고창 장어 금단양만은 정말 힘든 시절 사장님이 자살도 생각을 할 정도로 어려운 시절을 회고하는 과정도 텔레비전에 그대로 영상으로 소개되기도 했다. 하지만 역시 오뚝이처럼 다시 올라서게 한 것은 바로 가격인하였다. 가격인하에 어려움을 극복하는 것은 셀프서비스를 도입한 것. 처음에는 손님들이 불만을 제기했지만 나중에는 어느 정도 적응도 되었고 불만이 하나 둘 씩 사라졌다. 결국 양보다는 질좋은 장어와 신선하고 친환경적인 야채가 손님들의 식감을 자극하기에 이르렀다. 결국 입소문도 나고 고정 손님에 새로운 손님까지 가세하며 서민갑부 장어로 연매출 34억이라는 어마어마한 돈을 벌어들였다.

 

▲서민갑부 정어 갑부의 성공비법

축양을 통해서 장어는 7일간 다이어트에 들어가며 

결국 장어속에 노폐물을 빼고 질좋은 장어로

재생산 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이것이 장어 갑부의 성공비결 중에 하나!

서민갑부 장어 고창 금당양만 사장님의 성공 노하우 중에 하나.

 


장어로 소위말하는 갑부의 대열에 들어섰다는 것이다. 서민갑부 고창 장어는 직접 식당을 찾는 단체손님뿐만 아니라, 여기저기서 직접 신선하고 질좋은 장어를 공수하기 위해 택배 주문도 쇄도했다는 것. 사장님의 딸이 직접 신선하게 다듬어 장어손질이 끝나면 양념 소스 듬뿍하고 야채를 넣어서 택배로 그날 바로바로 보내 준다. 그래서 그런지 장어를 직접 팔아서 수익을 남기는 부분도 무시할 수 없는 것으로 보인다. 그리고 방송이 나간 후 서민갑부 장어집이 어디냐고 문의가 쇄도하며 장어 금단양만 위치를 묻거나 주소를 일일히 챙기며 전화번호 매뉴가격을 찾는 사람들로 붐빈다. 역시 TV방영이 무섭긴한가 보다. 그것보다 솔직히 더 좋은 홍보는 없으니까 말이다. 금당양만 택배로 뜰 만큼 서민갑부집의 장어는 이제 유명세를 탄 것으로 보인다. 하기야 내가 아는 유명한 장어집도 결국 식당에서 장어를 파는 것 보다 손질 후에 장어를 판매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은 곳이 실제로 존재하니까.

 

 

너도나도 서민갑부 장어 대박집 고창 금당양만을 다녀 온 후 장어맛을 잊지 못하는 듯 하다. 그래서 방문기록도 남기고 여기저기에 블로거들의 포스팅도 눈에 띄게 보인다. 그리고 부녀지간의 척척 맞는 호흡도 한 몫을 하고 있으며 딸이 정말 장사를 잘 하는 것 같다. 힘든 장어 식당 장사에 눈살 한 번 찌푸리지 않고 일일히 단골 고객들을 챙기며 서비스도 척척 잘 해 주며 손님 기분을 잘 맞추는 것으로 보인다. 확실히 음식 장사는 잘 하는 사람이 따로 있는 것 처럼 보인다. 서민갑부 꼬마김밥집도 그렇고 사람들과 마주하며 대하는 걸 즐기며 인심이 좋아 보이는 장사를 잘 하는 것 같아 보는 사람이 다 흐뭇하기만 하다.

 

 

가격과 맛으로 승부한 서민갑부 장어 맛집도 좋지만 갑자기 서민갑부에 출연한 바 있는 버터 장어구이, 버터전복구이, 조개찜, 전어구이, 해산물 등등이 생각이 난다. 피로 회복을 위한 농어와 장어, 강화도 맛집에 가보고 싶은 생각이 든다. 강화도 맛집 탐방에 제철 음식 대하와 꽃게를 찾아 나서고 싶다. 갑자기 바다 낚시를 좋아하는 아는 지인이 꽃게 튀김을 카카오톡(카톡)으로 보내왔다. 군침이 도는 꽃게 튀김도 한 번 맛보고 싶다. 그리고 서민갑부처럼 '무언가 좋은 아이템이 없을까' 생각하게 되는 시간이 자꾸만 흘러가게 된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